사람이 살아가다 보면 종종 운이 좋은 경우도 있고, 또 예상치 못했던 행운이 찾아오는 경우도 있다고 합니다. 작년 이 무렵에 한창 의욕을 가지고 시작했던 블로그이지만, 2008년을 돌아보면 절반 이상은 거의 운영을 하지 못한 채, 방치된 상태로 유지되었던 외계인 마틴 블로그입니다.

외계문명과 약간의 과학적 상식을 적당히 믹서하여, 몇십년을 살아오면서 하지 못했던 마음속 이야기를 쏟아 내었던 것이 운이 좋은 것인지 여러 메타블로그에서 약간의 주목을 받아 왔으나, 꾸준하지 못한 포스팅과 이웃과의 소통과 교류 부족으로 2008년 하반기에는 고정 방문객도 많이 줄어든 그야말로 명맥만 유지하는 블로그로 연명하던 차였습니다.

며칠 전에 오랜만에 들렀던 블로그의 방명록에서 눈에 익은 아이콘을 쓰는 '티스토리'에서 남긴 2008 티스토리 베스트 블로그 선정글을 보고는 얼마나 놀랍고 반가웠던지...^^



캡쳐한 화면에만 해도 러브레터의 데보라님이나 행복한 하루를 위한 속삭임이라는 블로그의 빨간여우님, 낭만타로술사인 러브네슬리님 등, 2008년 한 해 동안 알게 된 너무나 친밀하고 정겨운 이름들이 보입니다. 그 동안 오즈(OZ)만으로 방문하다 보니 단 한번도 댓글을 남기지 못했음에도 잊지않고 찾아주시는 고마운 분들이 보입니다.

사랑스런 맛과 그림의 마술사인 이그림 님과 다정한 Sunnу 님과 아름다운 긍정의 힘 님과 아직도 사육당하는 중인 Fallen Angel 님... Yasu 님바람처럼 님, 로카르노 님, 초하뮤지엄.넷의 초하(初夏) 님, 사진은 권력이다의 썬도그 님, 스타 블로거이신 tvbodaga 님과 개인적으로 존경하는 J준 님Zet 님, Mr.번뜩맨 님, 까칠맨 님  등등.. 모두 거론하지 못했지만, 많은 이웃분들의 이름이 보여서 무지무지 반갑네요.

그리고 무엇보다 외계인 마틴이라는 제 블로그 이름이 콱 박혀있음이 가장 기쁩니다. 쥐꼬리 만큼 해놓고 산더미 만큼 바라는 것은 욕심이지만, 그래도 이렇게 우수 블로그로 선정된 것이 저를 매우 즐겁게 하고 있습니다.

늦었지만 티스토리의 여러 관계자분과 잊지 않고 방문해 주신 모든 독자들께 감사드립니다. 그리고 가끔 소 풀 뜯어먹듯 드문 드문 발행하는 글이지만, 잊지 않고 구독해주시는 440 여분의 RSS 구독자들 께도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2009년 한 해에는 더 좋은 포스트로 찾아 뵙겠습니다.



-므흣~

신고
Posted by 외계인 마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모든 포스트는 저자가 별도로 허용한 경우 외에는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허용하지 않으며, 복제시 저작권법 위반으로 처벌받을 수 있습니다.
태그 , , , , , , , , , ,
  1. 2008.12.24 09:1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마틴님~너무너무 추카드립니다~*^_^*
    옆에 반짝이는 배찌가 너무 근사하네용~!
    2009년에도 좋은글 마니마니 부탁드려용~^^

    한RSS 구독자수 우어어어어~+_+b
    대단하세용~ㅋㅋㅋ
    • 2008.12.25 22:4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긍정님...안녕하세요.
      지난 한해 긍정님 덕분에 즐거운 시간들이 많았네요.
      축하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리고 긍정님께도 축하를 전합니다 ^^
  2. 2008.12.24 09:5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축하드립니다 마틴님~

    지구에 오셔서 드디어 결실을 하나 보신 것 같네요. 내년에도 건필 부탁드립니다. 포스팅 늘 잘 읽고 갑니다~
    • 2008.12.25 22:4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감사합니다.
      약간 쑥스럽지만..이렇게 무언가에 뽑힌 것은 즐겁네요.
      앞으로도 잘 부탁드립니다.
  3. 2008.12.24 10:0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축하드립니다. ^^ 좋은 블로그가 당연히 좋은 평가를 받는 것이죠 내년에도 멋진 글 보여주세요 ^^
    • 2008.12.25 22:4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늘 좋은 말씀과 관심가져 주셔서 감사합니다.
      오늘이 크리스마스인데.. 멋진 저녁 보내셨나요?
  4. 곰소문
    2008.12.24 11:3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솔직히 글이 너무 좋고 참신한 시선과 동시에 논리적이고 합리적인 관점을 동시에 가지고 있어서 참 좋아합니다.

    특히 몇몇 글들은 제 사고의 폭을 확 넓혀주시도 해서 기분이 좋죠.
    • 2008.12.25 22: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부족한 글에 과분한 칭찬을 해주시네요.
      현실적으로 바빠도 블로깅을 하는 동안에는 나만의 세계에 빠져들 수 있어서 좋습니다.
      다소 황당한 전개가 많아도 재미있게 봐주시길 부탁드립니다. ^^
  5. 2008.12.24 16:4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다시 한번 축하드립니다..^^ 그리고 메리크스마스요.
    • 2008.12.25 22: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늘 감사합니다.
      그리고 우수 블로그로 선정되심을 다시 한번 축하드립니다. ^^
  6. 2008.12.24 16:5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넘넘 축하드립니다...^^

    잘 지내고 계시죠..

    즐거운 성탄절이 되시길 바랍니다..^^
    • 2008.12.25 22:4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아하^^ 오늘이 성탄절이네요.
      작년에 만큼은 아니지만 약간 들뜬 기분이 되네요.
      잘 보내셨나요?
  7. 2008.12.24 17:5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엇! 경사스러운 일, 축하드립니다. ^^
    멋진 크리스마스 선물이 되셨겠네요.
    메리 크리스마스!!
    • 2008.12.25 22:4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예.... 올해는 경제적으로 힘들었는데
      연말에 즈음하여 이렇게 좋은 선물을 받아서 기분이 풀리네요.
      성원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8. 2008.12.25 05:0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우수블로그 되신것 축하드립니다.
    제가 아는 이웃님들이 많이 되셔서 기분이 참 좋네요.
    앞으로 더 좋은글 많이 올려 주시길 바랍니다.
    • 2008.12.25 22:4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아... 제가 오히려 축하드려야 하겠네요.
      아름다운 사랑과 감동적인 이야기들로 많은 사람들을 따뜻하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메리크리스마스~
  9. 2008.12.25 05:06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10. 2008.12.25 05:2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우수블로그 축하드리고
    즐거운 크리스마스 보내세요 ^_^
    • 2008.12.25 22:5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재밍님.
      축하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아직은 낮선 이름이지만 자주 뵙고 친한 이웃이 되었으면 좋겠네요.
      좋은 연말 보내세요.
  11. 2008.12.25 13:1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도 요즘 도통 정신이 없네요. 우수블로거에 선정되신거 정말 축하드립니다. 크리스마스 잘 보내시구요~ 행복한 연말연시 보내시길..~^^
    • 2008.12.25 22:5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번뜩맨님 참 반갑네요.
      거의 매일 아이디어박물관에서 살다시피하면서 머리를 신선하게 만들었었는데...
      근 몇달동안은 제 블로그 조차도 관리하지 못했네요.
      남은 2008년도 잘 정리하시고.. 내년에는 자주 뵙길 바랍니다.
      그리고 늘 잊지않고 기억하고 있습니다 ^^
  12. 2008.12.26 11:5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마틴님 축하드립니다. 여러 이웃님들과 같이 선정되어서 얼마나 기분이 좋은지 모릅니다. ^^
    • 2008.12.27 01:1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감사합니다 ^^
      저도 잘 아는 분들의 이름이 보여서 얼마나 반가웠다고요.
  13. 2008.12.27 06:5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마틴님의 좋은 글들이 새해에는 더 기대되는 이유일 겁니다.
    축하소식이 하나 더 있습니다.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앞으로는 즐거운 블로깅으로 더 자주 뵈요~~
    • 2008.12.27 20:5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초하님 반갑습니다.
      늘 좋은 소식을 전해주시네요.
      2009년도 올해처럼 반가운 이웃이 되어주세요. ^^
  14. 2008.12.28 09:4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금년 한해 여러 좋은친구들을 알게되서 매우 기쁘답니다
    정말 어디서나 빛나는 존재같은 블로거들이죠.
    마틴님이야 당연한 결과겠죠
    썰렁한 내 블에 비하리요.
    이미 정평이 나 있는 마틴님의 글솜씨 하며 센스하며 하나같이 놀라움입니다
    내년에 뵙겠습니다
    안녕~
    • 2008.12.29 16:5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올해라는 말은 이제 이틀가량 남았네요.
      이제 곧 내년이 올해가 되겠죠?
      그 다가올 올해에도 잘 부탁드립니다. ^^
  15. 2008.12.28 13:5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안녕하세요. ^ ^

    늦은감이 있지만, 축하 드립니다.
    그동안 가끔씩 들리곤 하였으나, 이번 기회를 빌어 글을 남겨 봅니다 ^ ^

    좋은글과 흥미만점의 내용으로 독자들을 즐겁게 해 주시니 당연한 결과일것입니다!

    2008년 마무리 잘 하시고, 대망의 2009년에도 좋은글 부탁드리며, 소망하시는 일들 성취 하시길 기원 합니다!! ^ ^
    • 2008.12.29 16:5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백마탄 초인님 감사합니다.
      사실 제 블로그는 그리 뛰어난 활동을 보이지 못했기에
      부끄러운 마음도 드네요.
      남은 며칠도 잘 마무리하시고 활기찬 새해 맞이하세요.
  16. 2008.12.29 08:5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는 초기에 티스토리를 까는 포스트를 작성한 이후로
    찍혀버려서 별로 인연이 없더라구여..ㅋ
    선정되신거 축하드립니다~!
    • 2008.12.29 17:0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저도 기억이 나네요 ^^
      그래도 챈들러전님처럼 활발한 분이 선정되지 않은것은 조금 의아스럽네요.
      이제 이틀이 지나면 새해가 밝게 됩니다.
      2008년동안 좋지않았던 기억도 함께 보내시고
      새로운 한해는 좋은일만 가득하기 기원합니다.
  17. 2008.12.29 13:1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다른 훌륭한 분들도 많으셨는데 말이죠.
    기준이 뭔지 좀 마음에 안 들긴 했습니다만...
    되신 건 축하드립니다.
    • 2008.12.29 17:0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그러게 말입니다.
      일단 기쁘긴 하지만 한편으로 부끄러운 마음도 드네요.
      아무튼 축하말씀 감사합니다.
      좋은 연말 보내세요.^^
  18. 2009.07.12 18:2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반년이나 지나버렸지만 축하드려요 ㅎㅎ
    정말 대단하신 것 같아요!
    저는 아직 그런 꿈도 못꾸는 ㅠㅠ
    아직은 배울 게 많아요 ㅎㅎ
    • 2009.07.20 04:3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불과 반년만에 이렇게 좀비 블로그가 되어가고 있네요.
      휴~ 올해는 우수블로그는 꿈도 못꾸겠습니다 ^^
      연은랑님이 우수블로그가 되시길 기원할께요


free counters
BLOG main image
樂,茶,Karma by 외계인 마틴

카테고리

전체 분류 (386)
비과학 상식 (162)
블로그 단상 (90)
이런저런 글 (69)
미디어 잡담 (26)
茶와 카르마 (39)
이어쓰는 글 (0)



 website stats



Total : 3,202,322
Today : 234 Yesterday : 2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