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다지 바쁘지 않는데도 한 번 손 놓은 블로그에 쉽게 돌아오기 어렵네요. 
다들  어찌 지내시는가요? 
아이디어가 떠올라도 예전처럼 즉시 가공해 글을 만드는 게 쉽지 않네요.
알고 지내던 이웃은 여전히 잘 지내시는지, 뭘하고 계시는지 궁금합니다.

여기 안드로메다는 경기가 안좋아 인심이 야박해 졌습니다. 기뮬론 값이 폭등해서 외계탐사가 줄었고, 그러다보니 새로 유입되는 문명이 드물어 연방는 정체되는 느낌입니다. 소속 행성들은 이권 다툼에만 바쁘고, 경기 부양책은 늘 당파의 반대로 무산되고 있습니다. 그래서 해적통신에서 연방 해체라는 낭설이 떠돌 정도입니다.

아.... 지구에 파견되었을 때가 그립습니다. 친구녀석이 나의 만류를 뿌리치고 음주운전하다 로스웰에 추락해 아직 시체조차 찾지 못하는 아픈 추억도 있지만 지구가 그립습니다.

소수점 3자리까지 정확히 표현하는 복잡한 언어를 구사하는 우리 종족과 지내다보니, 이미 이심률  0.016710219의 갠케일로스형(形) 구체(球體)란 것을 알고 있으면서도 지구를 여전히 둥글다고 표현하는 순박한 지구인이 눈물나게 그립습니다.

지구식 표현대로 정이 들었나 봅니다.
그것도 깊은 정이 들었나 봅니다.
휴..... 아무튼 다음에 뵐 때까지 안녕히 지내세요.

참.... 그리고 문득 떠오른 건 데 2012년 말에 발생할 예정이었던 종말은 제가 임시로 막아 놓았었습니다. 다행히 제가 다시 지구로 돌아간다면 전처럼 게으름 피우거나 미루지 않고, 12가지 종말인자를 완전히 제거하도록 하겠습니다만....



부디 그때까지 살아계시길...

 -사실 지금껏 블로그에 올렸던 글을 짬뽕하여 장편 하나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언제가 될지 모르지만 어는 정도 분량이 나오면 여기에 연재하도록 하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1. 2012.03.07 07:3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지구인들이 개념을 그렇게 많이 보내줬는데도 부족한건가요? ㅠㅠ
  2. 2012.03.07 07:5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가실때 혼자 가신건가요?

    감옥에서 탈출한.. 외계인... 들도 델꾸 가시지..

    ㅎㅎㅎ


    연재 두근 두근 기다리겠습니다.

    -마음가는 길은 곧은 길-
  3. 미기나라
    2012.03.07 18:1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거기서도 잘 계신지 궁금하네요.. 지난번 그쪽으로 날아간 견성은 제가 보낸게 아닙니다. 떠나시기전부터 러시를 이루던 외계종족들이 이제는 대놓고 떠들기 때문에 그녀석들이 날리는 엄청난 견성들이 통제가 안되는 수준입니다. 너무 힘들어서 흑의지사 몇몇은 사직했고, 자살한 친구도 있습니다. 게다가 그쪽의 연방내전에 스카웃된 용병들도 좀 있고 해서 여기는 갈수록 어려워지네요.

    언젠가 돌아오실 때, 이런 외계세균들에 잘 듣는 꼼수탄도 같이 가져오시면 어떨까 상상해봤습니다. 아참 지구 반대편에서 TR-3B라는 반중력비행선이 거의 완성되어간다는 소문이 있습니다. 걔네들이 지난번 로스웰에서 사고로 퍼져버린거 카피한 모양인데 이번에 오실때 지난 번 그 똥차는 버리시고 쌔끈한 신차하나 끌고와 보시는 것도 좋을 듯 싶네요.
    오시는 날 전화한통 주시면 쓴소주 한잔하시지요..
  4. 2012.03.07 20:0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이것은 외계인이라도 되나? 나는 종종 외계인 영화도보고,하지만 그들은이 사진에있는 것과 같은 형성하지 않았다. 그들은 짧은 있으며, 일반적으로이 사진 속의 외계인처럼 수염이 없습니다.
    • 미기나라
      2012.03.14 15:2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물론 모든 생명체가 다양한 진화의 경로를 따르지만 사진속의 저 종족이 주류에 해당하는 몽타쥐라고 볼 수 없습니다... 그렇다고 님이 보지 못한 몽타주라고 해서 존재하지 않는다고 단정짓는 건 너무 성급하다고 생각하지 않으시는 지요. 블랙스완을 잊지 마세요
  5. 한빛
    2012.03.10 15:0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는 아직 1억년 짜리 프로젝트 마무리가 남아서.. 얼마나 더 지구에 있어야 할 지 기약이 없네요. 요새 하늘을 읽어 보면 조만간 대규모 인사이동이 있을것 같은데,, 어쩌면 뵐 지도 모르겠네요. ^^ 늘 건강하시길!
  6. 2012.03.13 03:12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7. 2012.03.16 14:02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8. 오원
    2012.04.11 08:2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기대함니다 장편
  9. 심연
    2012.04.13 18: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역시 마틴님은 외계인이셨군요 ㅎㅎ . 준비중이신 장편 기대가 큽니다 ^^
  10. 2012.06.23 16:0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인이셨군요 ㅎㅎ . 준비중이신 장편 기대가 큽인이셨군요 ㅎㅎ . 준비중이신 장편 기대가 큽인이셨군요 ㅎㅎ . 준비중이신 장편 기대가 큽


free counters
BLOG main image
樂,茶,Karma by 외계인 마틴

카테고리

전체 분류 (386)
비과학 상식 (162)
블로그 단상 (90)
이런저런 글 (69)
미디어 잡담 (26)
茶와 카르마 (39)
이어쓰는 글 (0)



 website stats



외계인 마틴

외계인 마틴

Total : 3,133,717
Today : 251 Yesterday : 3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