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젠 휴대전화가 없는 사람을 찾아보기 어려운 상황으로 휴대폰 가입자수가 2000년에는 10명 중 6명이 채 안되던 것이, 지난해에는 가입자수 4,500만명으로 인구 100명 당 94명이 휴대전화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재미있는 것은 휴대전화의 사용패턴을 살펴보면, 3G의 야심찬 서비스인 영상통화의 사용량이 기대치 이하라는 것과 문자 발신 건수가 음성통화보다 더 많다는 것입니다. KTF가 지난해 가입자 1인당 발신 건수를 조사한 결과. 월 평균 문자메시지는 205.75건으로 음성통화 발신 102.25건보다 배 가까이니 많았습니다. 몇년 전까지만 해도 음성통화 발신건수가 문자메시지 발신건수보다 많았으나, 2005년 6월부터 문자메시지 발신건수가 음성통화 발신건수를 추월했고, 이후 그 격차를 확대해 오고 있습니다.

이런 현상의 가장 큰 원인으로는 음성통화보다는 문자메시지를 즐겨 쓰는 10대 가입자의 비중이 증가했기 때문입니다. 또한 지난해 1월부터 문자메시지의 건당 요금이 30원에서 20원으로 내린 것도 문자메시지의 사용량을 늘어나게 한 요인으로 작용했습니다. 통신사들은 망내할인 요금제와 SMS요금 인하로 매출 감소를 우려했으나, KTF의 경우만 보더라도  2008년 문자메시지 매출이 2635억원으로 2007년 2436억원보다 200억 가량 늘었습니다. 이는 요금이 내린 만큼 사용량이 늘었기 때문입니다. 작년 KTF의 총매출 8조 3462억원에서 문자메시지 매출이 차지하는 비율이 그리 크지는 않지만, KTF의 영업이익이 전년에 비해 감소한 원인이 가입자 유치를 위한 마케팅 비용의 증가때문임을 감안한다면, -적정한 요금제만 있다면- 장기 우수 고객인 청소년이 주는 이익은 결코 무시할 수 없는 것입니다.



그래서 요즘은 청소년을 대상으로 하는 요금제 개발과 청소년 브랜드 론칭이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는데, 주된 내용은 청소년이 주로 사용하는 문자메시지와 관련한 특별 요금제입니다. 나 역시도 두 아이를 키우고 있고, 휴대폰을 사 주었기 때문에 여러 요금제를 거치면서 자연스럽게 사용 패턴을 알게 되었고, 청소년 요금제에 관심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얼마 전까지 큰애는 매월 1500건 이상의 단문메시지를 보낼 수 있는 요금제를 사용했음에도 월말이 다가오면, '알'이 바닥나서 동생에게 사정을 해서 얻어쓰곤 하는 모습을 지켜보고는, 도대체 한 달에 필요한 문자가 몇개 인지를 놓고 심각하게 이야기를 하기도 했었습니다. 그래서 최근에는 더욱 청소년 요금제에 관심을 가지고 고민을 하게 되었는데, 지난 9일에 LG텔레콤에서 10대들을 위한 청소년 브랜드 ‘틴링(teenring)’을 론칭했기에 통신사들 사이의 청소년 요금제를 문자 중심으로 비교해 보게 되었습니다.

3개 통신사가 나름대로의 개성있는 청소년 요금제를 가지고 있는데, 조금 복잡하지만 나름대로의 장단점을 지니고 있습니다. 청소년 요금제의 특징 중에 하나는 통신사마다 통화 도수에 대하여 고유한 이름을 붙이고 있다는 것으로, SKT는 , KTF는 , LGT는 (이전에는 콩)이라는 다소 귀여운 이름을 가지고 있습니다. 요금는 보통 월정액에 상한제를 두고있으며, 국제통화 등에 대하여 제한을 하며, 매월 부여받는 도수 내에서 문자나 통화, 데이타 등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으며, 프리미엄 요금제의 경우는 별도의 혜택을 부여하고 있습니다.

아래 표는 다양한 청소년 요금제 중에서 청소년이 직접 도수를 조절해서 사용할 수 있는 상품을 임의로 선택해서 비교한 것이로, 기본요금의 차이는 중요하지 않으며, 통화와 문자당 도수를 기준으로 비교하는 것이 적절합니다.

구분 SKT KTF LGT
요금제 팅별조절 쇼알 23000 링조절
기본요금 18,000원 17,000원 19,500원
기본제공 도수 23,000별 23,000알 25,000링
 -도수당 가격(요금/도수) 0.783원 0.739원 0.78원
 -도수당 가치(도수/요금) 1.278원 1.352원 1.282원
음성통화료(10초당) 30별 30알 30링
 -실제 통화료(도수*도수당가격) 23.5원 22.17원 23.4원
 -총음성 통화량 128분 128분 138분
 -천원당 통화량 7.09분 7.5 7.12분
문자메시지 15별 15알 10링
 -실제 통화료(도수*도수당가격) 11.7원 11.08원 7.8원
 -총문자 발송량 1,533건 1,533건 2,500건
 -천원당 발송량 85.5건 90.1건 128.2

단순히 필자 마음대로 비교를 하였는데, KTF의 알은 금액당 제공하는 도수가 가장 저렴하여서, 모든 통신사에서 공제 도수가 같은 음성 통화에서는 요금대비 가장 가치가 있는 상품이지만, 문자메시지 발송 부분을 살펴보면 천원당 가장 많은 문자를 발송할 수 있는 LGT의 링이 문자메시지를 중심으로 사용하는 청소년 요금제의 특성을 가장 잘 살린 요금제임을 알 수 있습니다. SKT는 통화품질을 강조하여 청소년 요금제도 상대적으로 가장 비싼 것은 이해하겠으나, 문자메시지도 품질이 있는지는 모르겠습니다.



다음은 프리미엄 요금제, 혹은 문자를 위한 요금제중에서 가장 비싸지만 다양한 추가 혜택이 따르는 특별 요금제에 대하여 비교를 해보겠습니다.

구분 SKT KTF LGT
요금제 팅문자 프리미엄 SHOW 알 문자매니아 링친구문자 프리
기본요금 26,000원 26,000원 20,000
특성 문자 3,000건
+음성통화 2만원
21,000알
+문자전용 60,000알
20,000링
+LGT간 문자 10,000건
음성통화료(10초당) 30원 30알 30링
 -가능 통화량 111분 117 111분
 -기본요금 천원당 통화량 4.27분 4.49분 5.55
문자메시지 - 15알 10링
 -가능 문자메시지 3,000건 1,400건
+ 4,000건
2,000건
+ LGT 망내문자 10,000건

SKT의 경우, 음성통화 2만원이라는 것은 2만 '별'이라는 것과 동일하지만, 굳이 '원'으로 표기한 것은 기본으로 제공되는 문자 3천 건을 초과할 경우에 문자 요금을 별도로 부과하기 위한 것으로 보입니다. 즉 2만 '별'로 제공된다면 111분의 음성 통화를 사용하지 않고, 1333건의 문자를 더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이를 방지하기 위한 정책으로 생각됩니다. 다만 2만원 한도 내에서 문자는 제외되지만 국내음성통화와 데이터통화, 컬러메일의 사용은 조절할 수 있습니다.

KTF의 쇼 알 문자매니아는 참으로 매력적인 요금제라고 할 수 있습니다.  실제 문자 기준으로 옵션의 가치를 따져보자면 (21,000알 = 2,1000원)+(60,000알 = 60,000원) = 81,000원이므로 기본요금 대비 약 3배의 효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또한 기존의 문자매니아 요금제보다 기본 요금이 500원 오른 대신에 단문메시지(SMS)와 장문메시지(LMS 천자메시지)를 기존 15알/50알에서 모두 건당 15알로 통일해서 제공하고 있습니다. 기본 제공되는 21,000알을 통해 음성/영상 통화와 데이터통화, 알선물하기 등이 가능하고, 모든 '알'을 순수하게 문자에만 이용할 경우 무려 5,400건의 문자메시지 전송이 가능합니다. 위의 쇼알 23000 요금제에서 9천원을 추가하므로, 사용 가능한 문자의 양이 3배 이상이 늘어난 것입니다.

LGT의 링친구문자 프리는 LGT에서 야심차게 준비하고 있는 요금제로 이번 3월 1일에 출시될 예정입니다. 다른 프리미엄 요금제에 비하여 상당히 저렴한 20,000원의 기본료임에도 2천 건의 문자메시지를 전송할 수 있으며, 특히 망내의 경우에는 매월 1만 건의 문자메시지를 무료로 전송할 수 있습니다. LGT의 청소년 요금제의 문자 요금이 일반 문자요금 20원의 절반인 10원(10링)인 점을 감안하더라도, 1만건이라면 무려 10만원에 해당합니다. 링친구문자 프리는 문자 전송 대상 중에 LGT 가입자가 많은 경우에 가장 싸게 많은 문자메시지를 보낼 수 있는 요금제입니다.



이렇게 비교를 해 보았지만, 개인적인 생각은 여전히 문자메시지의 부과요금이 비싸다는 것입니다. 청소년 요금제와 달리 일반인은 문자 발송시에 건당 20원을 물어야하고, 문자를 많이 사용해야하는 경우에는 500건에 8,000원 정도하는 문자정액제를 사용해야 합니다. 1997년에 무료문자 서비스를 시작하고 1998년 건당 10원하던 문자 요금이 1999년에 건당 20원, 2000년에 건당 30원으로 올랐다가 지난 2008년부터 다시 20원으로 내렸는데, 그 동안 어마어마하게 증가한 가입자수를 생각한다면 다시 건당 10원~15원 수준으로 내려도 무방하리라고 봅니다. 청소년 요금제에서 나마 LGT가 현실적인 요금(10링)을 부과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자녀를 가진 분이라면 한번 쯤 요금제에 대해서 고민해 봤을 것입니다. 생각이상으로 부과된 요금 때문에 자녀와 사소한 다툼이 있었을 수도 있고, 원링스팸을 일삼는 자녀때문에 스트레스를 받기도 했을 것입니다. 도수가 소진된 자녀에게 충전을 방지하기 위해서 상한금액을 정하기도 하고, 때로는 요금제를 한 단계 업그레이드 해주면서 반 협박도 해보았을 것입니다. 그러나 친구들끼리 통화보다는 문자를 통해 대화하는 것이 더 일반화된 자녀들에게 문자의 발송 건수를 강제하는 것보다는 청소년 요금제에 관심을 가지고, 서로 대화를 통해서 어느 선까지 협상하는 것이 더 현명한 길이라고 생각합니다. 아무튼 제 딸은 3월 1일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 최근 유괴나 연쇄살인 등의 강력한 사건들이 연이어 발생하면서, 초·중학생 자녀뿐 아니라 성인가족·연인들끼리도 휴대폰 위치추적 서비스를 신청하고 있다고 합니다. LGT는 틴링 요금제 가입자에 대하여 ‘아이지킴이’ 서비스를 월 3500원에서 1500원으로 할인하고 있습니다. 아이지킴이 서비스는 부모 등 보호자가 설정한 1∼3시간 간격으로 자녀의 위치를 문자메시지로 전송받고, 단축번호로 자녀의 위치를 바로 확인할 수 있으며, 단체 상해보험에도 무료로 가입됩니다. 휴~ 애 키우는게 이렇게 불안하군요.
신고
Posted by 외계인 마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모든 포스트는 저자가 별도로 허용한 경우 외에는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허용하지 않으며, 복제시 저작권법 위반으로 처벌받을 수 있습니다.
태그 , , , , , , , , , ,
  1. 2009.02.22 19:5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주말은 잘 보내셨는지요^^ 휴대전화요금제를 얼마전에 와이프가 바꿧더니...요금이 거의 절반으로 뚝~ 떨어지더군요~^^, 아참..저는 마틴님댁에오면, 블로그의 깔끔함과 모든 배치가 참 뭐랄까 정갈하다고 할까요? 필요충분한것으로 잘 갖추어졌다는 생각이 많이 들더군요...
    • 2009.03.05 23:0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제가 심플함을 좋아해서라기 보다는
      달리 잘 꾸밀 능력이 안되어서 이렇게 되었네요 ^^
      블로그를 거의 열흘이 넘게 방치해 두었더니 댓글도 많이 밀렸네요 ^^
  2. 2009.02.23 05:3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문자사용양이 무척 많은것에 비하면 여전히 비싸단 생각이 들어요
    비교분석이 매우 뛰어나군요
    역시 마티님이셔요..
    • 2009.03.05 23:0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비가 오더니 이젠 잦아 들고 있습니다.
      청소년의 문자 사용량은 성인이 느끼기에 거의 불가사의한 수준이죠 ^^
  3. 나부자
    2009.02.23 11:2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좋은자료 감사합니다..이동통신에 근무할때도 몰랐는데...아주보기쉽게.이해하기쉽게 정리를 해주셨네요
    • 2009.03.05 23:0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어줍잖은 비교분석이지만 좋은 말씀에 감사드립니다.^^
  4. 그건아닌듯
    2009.02.23 11:5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전 엘지 링친구문자 프리가 같은 엘지사외엔 요금이 나가기때문에 제일 비싸다고 생각되는데요
    그리고 흠 요즘 케이피에프나 에스케이 많이 쓰는데 엘지끼리 해서 1만건이라는 문자가 잘 쓰일까요?
    • 2009.03.05 23:1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뭐 반드시 문자의 대상이 어떤가라기 보다는
      청소년 요금제는 기본료의 차이점도 크게 느껴지더군요.
      개인적인 느낌으로는 엘지의 틴링의 2만원 요금이 꽤 매력적으로 보입니다.
  5. 충분히
    2009.02.23 15:5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충분히 링문자 프리 메리트가 있는거 같은데요?? 2000건은 SKT/KTF에 쓰고 1만건은 LGT에쓰면 기본료 차이도 6000원이나 있는거 보면..이해하기 쉽네요~
    • 그건아닌듯
      2009.02.23 16:3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2000건을 전부다 문자에 쓸순 없을껄요
      엘지끼리 1만건도 문자밖에 되지 않으니까 20000링에서 다 해결해야 한단소리인데 무슨...
      20000링에서 다른통신사과의 문자,전화를 다해결해야한다면
      이게 제일 비싼요금제임..
    • 2009.03.05 23:1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답변해주신 분의 말씀도 공감이 갑니다만..
      제 아이들이 기존에 사용하던 요금제의 경우만 하더라도
      18000원 선에서 전화 문자 등을 모두 해결하고 있었습니다.
      2천원 더 추가해서 엘지 만건이라면..
      실제 3월1일이 되기 무섭게 딸애가 요금제를 변경해달라고 하더군요.
      엘지텔레콤은 이번 틴링 출시로 많은 청소년 고객을 확보할 듯 보입니다.
  6. 스키니폰
    2009.02.23 16: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기제핸드폰이있네요ㅋㅋㅋㅋㅋ
    • 2009.02.23 22:3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불쌍하군요불쌍해저게전화기입니까?
  7. 2009.02.23 19:0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글 잘봤습니다. 이번에 할수업시 SKT로 옮겨야하는데..
    요금이 비싸긴하네요 -.-
  8. yupto
    2009.02.23 22:5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LGT는 가족할인/파워투게더 등 할인 프로그램이 있습니다. 기본료 할인을 받는다면 비싼 요금제는 아닌 듯합니다. KTF 또한 KT메가패스와 묶으면 최대 50%까지 할인 받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SKT는 최대50%까지 할인 받는 조건은 가입기간이 30년이라는 거 감안한다면 SKT가 요금제 메리트가 없습니다.
    • 2009.03.05 23:1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저도 최근에 요금제를 잘 선택하면
      한달 통신비가 얼마나 많이 차이나는가를 알고 놀랐습니다..
      그리고 별거 아닌듯 보이니 기본료나 할인프로그램의 위력... 대단하더군요 ^^
  9. 2009.02.23 23:3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문자요금제는 청소년을 위한 요금제들이 혜택이 더 많은거 같네요..
    그동안 학원에서 아이들이 알, 팅.. 이런 얘기할 때 무슨 말인지 궁금했는데..
    외계인마틴님 덕분에 궁금증이 싹 풀렸습니다~ ^^
    • 2009.03.05 23:1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저도 알이니 팅이니 별이니 하는 말.. 얼마전까지 모르고 있었습니다 ^^
      대략 의미는 알았지만요..^^)
  10. 2009.02.24 00:0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19세 청소년입니다.... 메인에 올라온걸 보고 그냥 지나쳤는데 공감이 많이 가서 의견을 조금 말하자면...
    청소년요금제가 일반 어른 요금제에 비하면 매우 싼데요... 이 이유중 하나가 청소년들에게 싸게 해주는 혜택인냥 보이는 것은 표면적인 이유일뿐이고 진정한 목표는 학생들의 문자와 통화 (전 문자나 통화 많이 사용합니다.)를 마음껏 쓰게 해준후 나중에 어른이 되었을때 적응을 못해서 돈을 팍팍! 쓰게 하려는 속셈으로 보여요 ㅜㅜ 내년에 성인이 되버려서 제가 현재 쓰는 양을 성인요금제에 대입해보니 한달 3만원돈이 8만원이 넘어갑니다.... 이런 요소도 분명 있을것으로 보이고.. 지금은 별로입니다만 과거 SKT의 경우 청소년은 팅이라는 브랜드로 혜택이 장난 아니었습니다. 3달에 1번 2만원상당의 미스터피자, 5천원 파리바게트 등등 매달 영화예매권, 모바일게임, 문자쿠폰, 문화상품권 등등에 학급에 피자 10판씩 보내주는등... 이벤트를 자주 열었죠. (요즘은 돈없는지 안합니다만...) 또한 KTF도 버거킹 기프티콘, 영화예매권, 알(한번에 3천알(3천원)에서 최대 15000알까지), 던킨도넛츠 기프티콘, 베스킨라빈스 기프티콘 등등의 이벤트를 엽니다. LGT는 없구요... 가격대비 혜택이 분명 존재하단것도 알아 주셨으면 합니다. ^^
    • 2009.03.05 23:1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마치 신문을 구독하면 자건거를 비롯해서 현금을 준다는 광고를 보고있는 느낌이네요. ^^
  11. 2009.02.24 00:3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우 깔끔하게 정말 정리 잘해주셨네요 ㅎ
  12. 2009.02.24 16:2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위 준호님 댓글보니
    참 얄팍한 상술이네요~~
    • 2009.03.05 23:1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역시..저도 비슷한 느낌을 받았습니다.
      상술...장사속이라는 말이 생각나네요.
  13. 2009.02.24 18:3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요금제 뚫어지게 보셨나봐요.. 저도 요금제 바꿀려고 보고 있는데..
    이게 디자인하는거에 따라서 요금이 완전 바뀌는... -_-a
    • 2009.03.05 23:1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저도 요즘 한달을 기준해서 요금제를 바꿔보는 중인데
      실요금차이가 의외로 대단하네요.
  14. 2009.02.24 21:4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는 청소년은 아닐뿐이고 ㅠ 요즘 핸드폰 비용많이 나와서 고민이네요. 어찌 줄일지 좀 생각해봐야겠어요 즐거운 저녁 되세요 ^^
    • 2009.03.05 23:2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하하 저는 가능하다면 딸애 명의로 하나 개통해서 써보고 싶습니다.
      청소년 요금제는 알면 알수록 상당한 매력을 지니고 있네요.
  15. UFO
    2009.02.25 04:2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갑자기 이 기사가 생각이 납니다. 캘리포니아에 사는 13살짜리 여자아이가 한달에 14,528개의 문자메시지를 보냈답니다. 전화 요금 고지서는 440 페이지 였고 하루에 평균 484개를 보냈다네요. 오래전에는 검지가 중요한 손가락이었으나 이제는 엄지가 중요한 손가락이 되는것 같군요.

    http://www.nypost.com/seven/01112009/news/nationalnews/this_kids_a_text_maniac_149614.htm

    좀더 찾아봤더니 한달에 35,000 메시지도 있고 인도의 한 남자는 182,689개를 했다네요. 참나...

    http://www.orlandosentinel.com/news/local/lake/orl-text1409jan14,0,5867250.story
    • 2009.03.05 23:2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헛... 18만개라니...
      저는 종종 UFO님의 검색능력에 경이감을 느낍니다.
  16. 2009.02.25 14:3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아흐.. 요즘 요금제도 복잡해서 어떤게 좋은지 잘 모르겠더라구요
    전 그냥 예전에 사용하던 요금제를 쭈욱 사용하고 있답니다.
    • 2009.03.05 23:2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그래도 살짝 요금제를 변경해 보세요.
      더 쓰고 적게 내는 행운을 경험할 수 있을겁니다 ^^
  17. 2009.02.25 22:5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한국 요금제는 너무 복잡합니다;;
    아니 오히려 뉴욕에 와서 이 동내 요금제가 너무 단순해 충격을 받았다는게 맞는 말 같군요^^;
    • 2009.03.05 23:2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복잡하다는 건..
      그만큼 할인할 여지가 많기 때문이고
      그것은 결국 우리나라 요금이 비싸다는 것이죠 ^^
  18. 2009.04.29 20:07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 2009.05.03 14:5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분명 판매가능성은 있습니다만..
      매출의 수준이 어느 정도까지 가능할지는 솔직히 부정적입니다.
      다만 한두곳에 한정되지 않고 규모가 크다면 이야기는 또 달라지겠죠.
      아이템은 굉장히 멋지다고 생각합니다.


free counters
BLOG main image
樂,茶,Karma by 외계인 마틴

카테고리

전체 분류 (386)
비과학 상식 (162)
블로그 단상 (90)
이런저런 글 (69)
미디어 잡담 (26)
茶와 카르마 (39)
이어쓰는 글 (0)



 website stats



Total : 3,202,031
Today : 203 Yesterday : 218